‘레바논 침대축구’ 무너뜨린 권창훈, 시원한 첫 승



드디어 터졌다. 지독한 골 결정력 부족을 앓은 한국 축구가 권창훈의 시원한 한 방으로 레바논 침대축구를 무너뜨렸다. 파울로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7일 오후 8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레바논과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2차전에서 1-0으로 승리했다. 한국은 최종예선에서 첫 승을 거…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

토토

토토 사이트

토토사이트 추천


추천 기사 글